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하나금융, 세계 여성 골프의 중심을 아시아로 옮긴다.

한국 중심 아시아 국가들과 'Asian LPGA 시리즈' 추진

등록일 2018년10월11일 10시3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골프저널] 하나금융그룹이 내년부터 주최하는 여성 골프대회의 주관 협회를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로 옮겨 국내투어 최대상금 규모의 '하나금융그룹 코리아오픈(가칭)’을 개최한다. 개최 시기는 10월 중, 장소는 스카이72 골프앤리조트 오션코스에서 치러진다. 더불어, 'Asian LPGA 시리즈(가칭)'을 런칭 한국, 중국, 대만 등을 비롯한 태국, 베트남, 브루나이 등 아시아 국가와 연계한 아시아 통합 시리즈를 계획하고 있다. 현재 그 외 국가인 일본,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등과는 협의를 현재 추진하고 있다.

 

이날 하나금융그룹 김정태 회장은 KLPGA 김상열 회장, KGA 허광수회장, CTGA(대만골프협회) 왕정송 회장, CLPGA(중국여자프로골프협회) 리홍 총경리 및 국내기업 스폰서사 회장단 등 귀빈이 참석하는 자리를 빛냈다. 최근 세계 여자골프투어는 한국과 일본을 주축으로 중국과 태국 등 신흥 강국을 포함한 아시아권의 선수들이 선전을 거듭하며 큰 물줄기를 형성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하나금융그룹의 김정태 회장은 "아시아 골프의 새로운 기류를 함께 만들어나가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아시아 골프가 세계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았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동훈 사진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대회본부

magazine@golfjournal.co.kr

 

 

ⓒ 골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훈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골프계소식 이슈&속보 포커스 클럽챔피온

포토뉴스

골프장비

골프코스

현재접속자 (명)